Home| 로그인| 내차관리


[르노삼성]고성능 SM5 모델 < SM5 TCE > 출시
작성자 : 관리자 | 작성일 : 2013/05/23 11:40 | 조회 : 211
클릭하시면 큰 이미지로 볼 수 있습니다.

르노삼성자동차 (대표이사: 프랑수아 프로보)는 국내 최초로 중형차에 190마력의 1.6 리터급 가솔린 직분사 터보 엔진과 듀얼클러치 트랜스미션을 장착한 SM5의 고성능 모델 < SM5 TCE >를 출시하고 23일부터 사전 예약(판매)을 시작, 6월 3일부터 본격적인 판매에 들어간다.

< SM5 TCE >는 SM5 모델만의 우수한 품질력과 내구성 등 변함없는 가치는 그대로 계승함과 동시에 세계적인 수준의 르노-닛산 얼라이언스의 최첨단 직분사 엔진을 탑재하여 파워를 극대화 시킨 고성능 모델이다.

최근 다운사이징이 고연비 친환경차의 현실적 대안으로 급부상하면서 유럽업체 중심으로 이루어지던 다운사이징이 글로벌 수준으로 확대되고 있다. 르노-닛산 얼라이언스는 이러한 세계적인 추세에 따라 작은 배기량의 고성능 엔진 개발을 선도하고 있으며, 이러한 기술을 고스란히 이어받아 르노삼성자동차는 < SM5 TCE >를 선보이게 되었다.

이번에 출시 된 < SM5 TCE >는 닛산의 1.6 리터 GDi 터보 차저인 ‘MR190DDT’ 엔진과 세계적으로 기술력을 검증 받은 독일의 유명 변속기 전문 업체인 게트락(GETRAG)사의 6단 듀얼 클러치 트랜스미션(이하 DCT, Dual Clutch Transmission)을 장착함으로써 현존하는 세계 최신의 다운사이징 기술이 집약된 모델이다.

‘MR190DDT’ 엔진은 GDI(Gasoline Direct Injection) 기술과 터보 차저 인터쿨러가 장착되어 최적의 연비효율과 주행성능을 발휘한다. DCT는 자동변속기(AT)의 운전 편리성과 부드러운 변속 성능에 수동변속기(MT)의 우수한 연비와 빠른 변속 및 스포티한 주행성능의 장점까지 갖춘 변속기로, 일반적인 동급 자동변속기에 비해 동력 손실이 적어 연료 소비효율은 높이고 CO2 배출량은 저감시킨 것이 특징이다.

< SM5 TCE >는 또한, 파워풀한 성능 향상에 맞춰 보다 역동적이고 젊은 감각으로 내외관을 단장했다. 외관은 17인치 블랙 투톤 알루미늄 휠, 듀얼 머플러, 전용 엠블럼을 신규 적용하고, 인테리어는 ‘Black & White’ 컨셉으로 단장하여 파워풀한 성능에 맞춰 보다 역동적이고 젊은 감각으로 재 탄생했다.

르노삼성자동차 프랑수아 프로보 사장은 “< SM5 TCE >는 < New SM5 Platinum >의 가치에 고성능이라는 새로운 DNA를 가진 < SM5 >로, 국내 다운사이징 중형차 시장에서 최초이자 최고로 자리매김 할 것이다”며, “르노삼성자동차는 앞으로도 소비자들의 요구에 부응하는 다양한 상품성 개선 모델을 지속적으로 선보임으로써 변화와 혁신을 통해 보다 젊고 트렌드를 선도하는 회사로 거듭나기 위해 노력 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 SM5 TCE >의 가격은 2,710 만원으로 대폭 업그레이드된 성능과 향상된 사양에 비하여 합리적인 가격으로 기존 중형차 시장의 지각 변동을 예고하고 있다.


[출처 : 르노삼성자동차]

comment
1(1)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댓글을 쓸 권한이 없습니다. (01/12, 12:59) 댓글삭제